★성경중심☆하나님의교회// 안식일 VS 일요일

2017. 3. 9. 22:36heavenly family/New covenant


★성경중심☆하나님의교회// 안식일 VS 일요일





하나님의교회가 안식일 유월절을 왜 전하는지 궁금하죠?


구약 율법을 전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교회는 예수님께서 세워주신 새언약의 안식일과 유월절을 전합니다.


예수님께서 세워주시고 사도들이 지킨 초대교회 순수한 진리 

새언약의 안식일과 유월절은

구원의 진리인 그리스도의 복음이기 때문입니다.


사도들이 떠난후 그리스도의 복음은 변질되어 

성경에도 없는 일요일예배와 크리스마스와 같은

사람의 계명을 지키게 되었습니다.

그 이유는 눈앞에 보이는 이기심때문에 진짜 중요한 구원을 놓쳐버렸기 때문입니다.





기독교에 스며든 님비와 핌피현상





이미지출처: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





님비(NIMBY)현상은 “내 뒷마당에는 안 된다(Not In My Backyard)”는 

지역이기주의를 가리키는 말로서 장애인아파트, 쓰레기매립장, 

화장장, 하수종말처리장 등의 시설설치를 반대하는 지역주민의 행동을 말한다. 

공공목적을 위한 시설의 필요성은 인정하면서도 자기 주거지역에 

시설물이 들어서는 데는 강력히 반대하는 것이다.




핌피(PIMFY)현상은 님비와 정반대 개념으로 

“제발 내 앞마당에 두세요(Please In My Front Yard)”라는 지역이기주의를 가리킨다. 

주로 복지증진이나 재정수입증가가 예상되는 사업을 

자신이 살고 있는 지역에 유치하겠다는 것이다. 

동남권 신공항유치사업, 호남고속철도사업, 서울세종고속도로사업을 두고 

여러 지역이 서로 다투는 것을 사례로 들 수 있다.




전문가들은 님비와 핌피현상을 해당 지역구 공직자 등의 정치권이 과도하게 개입하여 

자기 지역의 이익만을 위해 정치적인 판단으로 결정하는 것이 문제라고 지적했다.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정확한 선정기준을 통한 공정한 결정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은다.




정치권의 개입으로 문제가 발생된 사례는 기독교역사에서도 발견할 수 있다. 

과거 기독교를 박해했던 황제들과는 달리 콘스탄티누스는 기독교를 로마의 한 종교로 인정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로마 황제 콘스탄티누스의 관여는 기독교신앙에 큰 균열을 일으켰다. 

약 250여 년 동안 이어져온 박해를 끊고 그가 기독교를 받아들인 이유에 대해 

『교회사 초대편』은 “그의 목적은 그리스도교가 전 제국을 하나로 묶어 줄 

세멘트가 되도록 하자는 것”이라고 기록했다. 

『두산백과』에는 “콘스탄티누스가 자신의 정치적 정당성을 확보하고 기반을 넓히기 위해 

그리스도교를 최대한 장려하였다”고 기록했다.




콘스탄티누스는 일요일을 로마의 공휴일이 되도록 지정하고 예배의 날로 칙령을 내렸다. 

이에 따라 예배는 폭 넓게 발전할 수 있었고 교회에 더 많은 사람들이 모일 수 있었다.




애초 태양신 숭배자였던 콘스탄티누스가 순수한 신앙심으로 기독교를 받아들일 리 없었다. 

그가 일요일 휴업령 즉 ‘밀라노 칙령’을 내렸을 때 ‘존경스런 태양의 날’이라고 명명했다. 

이후 콘스탄티누스는 일요일에 예배하는 로마교회 성직자들에게 면세의 권리를 주었고 

교회에 아낌없는 선물과 혜택을 주었다.




정치권이 개입한 기독교신앙은 아수라장이 되었다. 

기독교지도자들이 안식일과 유월절 등 하나님의 교리를 거부하고 반대하는 

‘님비현상’이 일어났고, 동시에 종교적 혜택과 이익을 누리기 위해 

일요일예배와 크리스마스 등 이방교리를 앞다투어 교회에 받아들이는 

‘핌비현상’이 벌어지게 되었다. 

심지어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히 지키라’는 말씀을 

‘주일(일요일)을 지켜라’는 내용으로 고치며 십계명까지 바꿔버렸다. 

구원자이신 예수님의 가르침을 배반하고 변절한 것이다.





그리스도의 은혜로 너희를 부르신 이를 이같이 속히 떠나 다른 복음 좇는 것을 내가 이상히 여기노라 다른 복음은 없나니 다만 어떤 사람들이 너희를 요란케 하여 그리스도의 복음을 변하려 함이라 그러나 우리나 혹 하늘로부터 온 천사라도 우리가 너희에게 전한 복음 외에 다른 복음을 전하면 저주를 받을지어다 (갈라디아서 1:6~8)





사회에 논란이 되고 있는 님비와 핌피현상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정확한 기준과 그에 기초한 공정한 결정이 필요하다고 전문가들은 입을 모은다. 

오늘날 교회에 만연한 변질된 복음문제를 해결하려면 

‘성경 중심’적인 신앙이 필요하고, 로마 정치권이 개입하기 전 

순수한 하나님의 교리만을 지켰던 초대교회의 정신을 고수해야 한다. 

만약 다른 복음으로 신앙을 지속한다면 사도 바울이 경고했던 저주를 받게 될 것이다.




<참고자료>
1. ‘예배와 기독교력’, 교회사 핸드북
2. ‘콘스탄틴 대제와 기독교 제국’, 교회사 핸드북 
3. ‘밀라노칙령’, 두산백과
4. ‘"내 임기 중엔 혐오시설 안돼" 공직자 님투•핌투가 더 문제’, 파이낸셜뉴스



출처: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

https://www.pasteve.com/?m=bbs&bid=B2BibleCovenant&uid=4829







하나님의교회가 궁금하면  ▶   http://www.watv.org/






님비현상과 핌피현상은 자기 지역의 이익만을 생각하는 지역 이기주의 현상을

뉴스를 통해서 볼 때마다 어떻게 자기 지역만 생각할 수 있을까 했었습니다.

정확한 선정기준을 통한 공정한 결정을 한다면 이러한 문제점이 발생하지 않겠죠

 


오늘날 기독교가 하나님의 계명인 안식일과 유월절을 버리고 

사람의 계명인 일요일예배와 크리스마스를 지키는 것도 

종교적인 육적 혜택과 이익을 받기 위한 영적 님비현상과 핌피현상이네요


지역 이기주의 현상을 뉴스를 통해 볼때마다 화가 나지 않았나요?


육적 이익을 얻기위해 하나님의계명을 버리고 사람의 계명을 받아드리며,

눈앞의 이익을 위해 천국가는 생명의 진리를 포기해버린 기독교 지도자들을 보며

우리는 어떠한 마음이 드나요?


 


변질된 사람의 계명이 아닌 이제는 정확하고 공정한 성경 중심으로 돌아가야만 합니다.

하나님의교회는 성경 중심적인 신앙으로 예수님께서 세워주신 

새언약 안식일과 유월절을 지킵니다.

초대교회 순수한 진리를 지키는 하나님의교회야 말로 영적 님비현상과 핌피현상이 없는 

오직 하나님의 사랑이 가득한 교회입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cocoa12.tistory.com BlogIcon 꼬옹냥2017.03.09 22:44 신고

    성경이 늘 믿음의 중심이 된다면 모든걸 견디고 이길수있답니다.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ms73.tistory.com BlogIcon 블루루비2017.03.09 23:31 신고

    성경을 중심으로 삼고 하나님 뜻대로 하면 종교계의 님비 핌피는 없지 않을까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gotothemyhome.tistory.com BlogIcon 별빛걷기2017.03.09 23:43 신고

    성경의 말씀을 살펴서 진정한 하나님의 진리를 중심에 두시길 바랍니다~ㅎ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osas5190.tistory.com BlogIcon 뚱뚱카라2017.03.10 21:52 신고

    믿음의 중심은 늘 성경말씀대로가 되어야하지요.
    하나님의 교회에 님비.핌비가 없는건 성경중심이기때문이지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azlovestory.tistory.com BlogIcon luree2017.03.11 17:18 신고

    초대교회 순수한 진리를 지키는 하나님의교회야 말로 영적 님비현상과 핌피현상이 없는 오직 하나님의 사랑이 가득한 교회입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happyfull.tistory.com BlogIcon happy full2017.03.18 23:57 신고

    하나님의 뜻대로 살아 가면 님비 핌피는 의미가 없지 않을까요???